[스트레스가 싹~] 쿠알라룸푸르·99개의 섬투어…짜릿한 6일
말레이시아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안다만 해의 진주라 불리는 랑카위 전경

누군가에게 쫓기듯 훅 지나가버리는 패키지여행. 그 단점을 보완한 패키지 여행이 주목을 끈다. 바로 온라인투어의 쿠알라룸푸르+랑카위 환상의 컬래버레이션 여행이 그것이다. 쿠알라룸푸르 시티투어로 도시의 매력을 탐닉한 후 한적한 랑카위 해변을 찾아 편안한 휴식을 즐길 수 있다. 말레이시아 여행의 매력을 만끽할 수 있는 즐거움이 있다.

◆ 쿠알라룸푸르 시티투어

쿠알라룸푸르 최대 명소는 일명 쌍둥이 빌딩으로 불리는 페트로나스 트윈 빌딩이다. 페트로나스 트윈 빌딩은 1994년 공사를 시작해 1999년 8월 개관한 88층 높이의 빌딩이다. 일반 방문객이 둘러볼 수 있는 곳은 4층까지이다. 전일 또는 당일 오전에 미리 표를 받은 후 지정된 시간에 가면 스카이 브리지로 올라가서 쿠알라품푸르의 멋진 전경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다. 이 빌딩은 한국의 건설사가 시공해 더욱 친숙하다.

메르데카 광장은 시민들의 휴식처다. 메르데카는 말레이시아 말로 독립이라는 뜻이다. 독립 광장이라고 할 수 있는 이곳은 역사의 거리라고도 불린다. 1957년 8월 이곳에서 영국으로부터 독립이 선포되었던 곳이다. 푸른 잔디가 깔린 남쪽 광장에는 세계에서 가장 높은 국기 게양대와 분수, 무어 양식의 41.2m 높이의 시계탑으로 유명한 아름다운 술탄 압둘라 빌딩, 박물관 등이 있어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다.

부킷빈땅 인근의 잘란알로는 쿠알라룸푸르에 왔다면 꼭 들러야 하는 매력적인 포장마차 거리이다. 해가 지면 거대한 푸드 코트로 변해 군침 도는 냄새를 풍긴다. 각 음식점들이 거리에 내놓은 노천 테이블에서는 음식과 맥주를 즐기는 현지인과 외국인 관광객들이 가득하다.

◆ 랑카위 추천 투어

랑카위는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휴양지이다. 안다만해의 진주라 불리는 랑카위는 모두 99개의 섬으로 이뤄진 군도다. 아름다운 해변과 함께 울창한 열대우림은 신비로움을 자아낸다.

아일랜드 호핑투어는 스피드보트를 타고 랑카위섬 주변의 가까운 섬들을 둘러보는 투어. 임신부 섬에서의 부시 워킹, 야생 원숭이, 호수에서의 수영 등을 즐길 수 있다. 바다 줄낚시 그리고 무인도에서 낚시로 잡은 회와 더불어 바비큐를 즐길 수 있다.

랑카위에서 꼭 해야 할 투어 중 하나는 바로 랑카위 코랄투어다. 너무나 선명하고 깨끗한 바다에서 스노클링, 다이빙 등을 즐길 수 있다. 아름다운 선셋을 즐기며 분위기 있는 조용한 음악과 함께 칵테일, 와인을 즐기기 원한다면 선셋크루즈를 추천한다.

온라인투어에서 쿠알라룸푸르+랑카위 환상의 컬래버레이션 6일 상품을 판매한다. 관광, 휴양 여행을 겸한다. 말레이시아항공 이용. 요금은 82만9000원부터.

[전기환 여행작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