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오로라 힐링 여행] `내 생애 꼭 한번`…신비로운 보랏빛 오로라 탐험
캐나다 유콘 오로라 투어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자연이 주는 태초의 신비스러운 춤사위라 불리는 오로라 현상

잎이 뾰족한 침엽수 위로 붉고 노란, 푸르고 붉은, 보랏빛 오로라가 크게 휘몰아친다. 소리 없는 거대한 군무. 그 황홀한 광경은 한번 보면 잊기 힘들 정도로 아름답다. 다양하고 신비로운 조색은 마치 다른 시공간에 와 있는 듯한 기이한 느낌을 갖게 한다. 이것이 바로 오로라다. 생애 꼭 한 번은 가봐야 할 여행자의 버킷리스트 캐나다 유콘준주 오로라 투어의 매력에 대해 알아보자.

오로라는 새벽이라는 뜻의 라틴어에서 유래됐다. 1621년 프랑스의 과학자 피에르 가상디가 로마신화에 등장하는 여명의 신 아우로라의 이름을 딴 것이다. 자연이 주는 태초의 신비스러운 춤사위, 하늘이 부리는 마법이라고도 불린다.

오로라는 태양에서 방출된 플라스마의 일부가 지구 자기장에 이끌려 대기로 진입하면서 공기분자와 반응해 빛을 내는 신비한 현상을 일컫는다. 빛깔이 황록색, 붉은색, 황색, 오렌지색, 푸른색, 보라색, 흰색 등 다양하고 신비롭다.

오로라 현상은 어디로 가야만 볼 수 있을까? 오로라는 북위, 또는 남위 60도 이상 극지방 가까운 곳에서만 볼 수 있는 자연현상이다. 보통 시내에서 떨어진 곳에 많이 위치하지만 캐나다의 유콘 지역은 시내 가까운 곳에서 오로라를 관측 가능한 곳으로 유명하다. 노스웨스트 준주 옐로나이프와 함께 오로라 현상을 관측하기 좋은 곳으로 손꼽힌다.

가까운 청정도시 화이트호스

유콘은 캐나다 북서쪽에 위치한 준주로 캐나다 최북부에 있다. 주도이자 가장 큰 도시는 화이트호스다. 유콘 준주의 이름은 유콘강에서 따온 이름으로 '큰 강'이라는 뜻의 그위친 인디언 언어다.

오로라를 어떻게 즐길까. 청정도시 화이트호스 시내에서 30분 정도 떨어진 곳에는 오로라 관측 최적지인 오로라센터가 있다. 이곳에선 매년 9월부터 4월까지 오로라를 감상한다.

화이트호스의 오로라센터에는 시베리아 유목민 전통 천막인 티피와 화덕이 갖춰져 있다. 북극전통 생활을 체험하며 오로라를 볼 수 있는 최적의 장소다. 오로라센터에서는 오로라를 관측하는 동안 따뜻한 차, 커피, 핫초코, 감자, 마시멜로, 컵라면 등을 제공하고 최상의 사진을 찍을 수 있도록 삼각대를 무료로 대여해준다.

100년 전통 미네랄 온천수 타키니 온천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극지방 동물의 생태계 체험가능한 유콘 야생동물 보호구역

몸이 녹는 뜨끈한 온천 속에서 오로라를 감상해볼 수도 있다. 타키니 온천은 유콘의 청정함을 자랑하는 100년 역사의 미네랄 온천이다. 유콘에서 가장 인기 있는 관광명소 중 하나다. 타키니 온천의 온천수는 풍부한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으며 가장 편안함을 주는 온도인 36~42도를 유지한다.

밤에 오로라를 기다리며 잠을 설쳐도 낮에 쉴 수만은 없다. 무궁무진 겨울 야생체험이 기다리고 있다. 캐나다 북부의 유콘 야생 동물 보호구역을 방문해보자. 이곳은 북부 캐나다의 포유류 10여 종이 서식하는 특별한 야생 관찰 구역이다. 달라스양, 큰뿔양, 산염소, 노새사슴 등 다양한 동물들을 체험해볼 수 있다. 세계 개썰매대회 개최지에서 개썰매를 체험하거나 얼음낚시, 스노슈잉, 스노모빌 등 무궁무진한 겨울 활동을 즐길 수 있다.

▶▶ 캐나다 유콘 준주 오로라 즐기는 여행 Tip

한진관광에서 캐나다 유콘 오로라 윈터드림 7일 상품을 판매한다. 밴쿠버에서부터 화이트호스까지 전문 가이드 동행. 오로라 뷰잉 체험을 위해 특수 방한복 세트 대여 서비스, 삼각대 무료 대여, 감자, 컵라면, 따뜻한 커피와 쿠키, 마시멜로 등 1회 제공. 요금은 329만원부터. 자세한 사항은 한진관광 홈페이지(www.kaltour.com) 또는 대표전화(1566-1155)로 문의 가능하다.

[전기환 여행작가]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