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리얼타임 땡처리전광판] 봄꽃여행, 좋구나…땡처리로 떠나볼까
봄은 고양이 같다고 하더니만 한낮의 포근함은 마음을 싱숭생숭하게 한다. 꿈틀거리는 방랑욕을 이대로 놔둔다면 봄에 대한 모욕이 아닐까. 망설이지 말고 신발끈을 조여 매자. 떠나는 자가 용기 있다고 하지 않던가. 이번주 땡처리 전광판은 여행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풍성한 목적지로 꾸려졌다. 필리핀 마닐라부터 태국 푸껫, 일본 홋카이도, 대만까지 20만~50만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떠날 수 있다는 것도 매력적이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필리핀 마닐라의 필수여행코스 나이트투어

필리핀 마닐라 3박4일 24만9000원부터 = 저렴할 때 떠나는 것이 똑똑한 여행자의 자세가 아닐까. 알뜰한 필리핀 여행을 원한다면 3월 마닐라를 놓치면 안 된다. 여행박사는 3월 한 달간 매일 출발하는 마닐라 3박4일 상품을 24만9000원부터 판매한다. 저렴한 가격에 알찬 일정으로 꽉 채워졌다. 마닐라의 역사를 배울 수 있는 시티투어는 물론 팍상한 폭포, 타가이타이 전망대 등 필수 관광 코스를 둘러본다. 열대과일 시장과 마닐라베이를 방문해 현지인 문화도 체험해보고 돌아온다. 가이드 비용을 제외한 세부퍼시픽항공 왕복 항공권, 각종 항공 택스와 유류할증료, 전 일정 숙박과 식사, 일정상 관광지, 현지 공항세, 여행자보험 포함.

일본 홋카이도 자유여행 4일 25만1400원부터 = 도쿄나 오사카 등 일본의 화려한 도심을 벗어나 여유롭게 힐링을 즐기고 싶다면 홋카이도만 한 곳이 없다. 일본 최북단에 위치한 홋카이도는 아름다운 대자연과 함께 천혜의 온천을 즐길 수 있는 매력적인 여행지다. 주도인 삿포로를 비롯해 영화 '러브레터'의 촬영지로 유명한 오타루, 온천마을 노보리베쓰 등이 주요 볼거리다. 인터파크투어는 홋카이도 4일 자유여행 상품을 판매 중이다. 항공권만 구매 시 25만1400원부터며, 그레이스리 삿포로 호텔 3박 선택 시에는 45만1400원(2인실 기준)이다. 호텔 예약자에 한해 자유여행을 돕는 홋카이도 관광 안내책자와 추천여행 일정표를 준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알파벳 'P'처럼 생긴 태국 푸껫 피피섬

태국 푸껫 5일 44만9000원부터 = 인터파크투어는 태국의 대표적 남쪽 휴양지인 푸껫 3박5일 상품을 출시했다. 일정 중 하루를 팡아만 관광, 워터파크, 자유일정 등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 있다. 3일차에는 기암괴석을 배경으로 맑고 푸른 바닷물을 자랑하는 피피섬을 관광한다. 이 섬은 알파벳 'P'처럼 생겨 피피섬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피피섬에서는 스노클링, 스쿠버다이빙, 럭셔리 요트 등 다양한 액티비티도 선택 관광으로 즐길 수 있다. 1급부터 초특급 호텔까지 선택할 수 있으며 허브사우나와 태국 전통안마(1시간) 체험 기회도 있다. 왕복 항공권, 전 일정 호텔과 식사, 여행자보험 등을 포함하며 가격은 44만9000원부터.

대만 3박4일 59만9000원부터 = 날씨가 따라줄 때는 고민 없이 떠나는 게 정답이다. 대만의 3월은 우리나라 5월 날씨 정도로 여행하기에 적합한 온도와 날씨를 자랑한다. 때문에 바로 지금 떠나면 대만 여행의 매력을 제대로 경험하고 돌아올 수 있다. 여행박사가 3월에 출발하는 대만 3박4일 상품을 선보였다. 단수이, 화롄, 예류, 지우펀 등 필수 관광 코스를 둘러보고 다양한 먹거리로 가득한 대만의 야시장도 구경하는 일정이다. 자연과 식도락 모두를 만족하게 할 야무진 구성이다. 출발 요일은 매주 다르며, 에바항공 왕복 항공료, 각종 택스와 유류할증료, 전 일정 숙박과 식사 그리고 차량, 일정표상 관광지 입장료, 여행자보험 등을 포함한다. 1인당 59만9000원부터 판매. 가이드 비용은 현지에서 지불해야 한다.

[장주영 여행+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